본문 바로가기
[군대/웹툰] CQ(charge of quarters) 26화. 만남 삶의 현장 - 지원대 편 2014. 9. 24.
완결 콘텐츠/웹툰

[군대/웹툰] CQ(charge of quarters) 26화. 만남 삶의 현장 - 지원대 편

by 공군 공감 2014. 9. 24.






댓글11

  • 버크하우스 2014.09.24 07:31 신고

    잘 보고 갑니다. 상큼한 하루 되세요. ^^
    답글

  • 행인1 2014.09.24 12:30

    취사병의 고충은 육해공 공통이군요...
    답글

  • 622기 2014.09.24 14:00

    제가 있던 부대는 각 대대별로 돌아가며 하루 급양근무하는 제도가 있었는데요 통신병이었던 저는 정말 급양병들 고생한다는 걸 세삼 느꼈습니다. 지금 이 시간에도 재료손질에 요리에 여념이 없는 모든 육해공 급양병들 힘내시길
    답글

  • 볼프강 아마데우스 2014.09.24 19:46

    씹질느낌오네요 ㅠㅠㅋ ㅋ 취사병의 하루가 고된줄 모르고 있엇네요. ㅎㅎ
    답글

  • 69x 2014.09.24 22:52

    전 지원대 급양중대는 아니고 근무지원중대 출신 예비역이지만 공감에서 지원대 얘기를 접하니까 정말 반갑네요~
    답글

  • 630 급양병 2014.09.25 01:24

    630기 급양 특기 예비역입니다.
    벌써 전역한 지도... 7년차네요...
    저는 비록 비행단 장교식당 급양병이어서 사병식당 근무자들보다는 덜 했겠지만..
    군생활이 아직도 나쁘지 않은 추억으로 남아 있네요 ^^
    저는 장교분들과 접촉하다 보니 또 다른 고충 아닌 고충도 있었고...
    (중식비 공제를 위해) 비행단의 200명이 넘는 장교분들 이름과 얼굴을 다 외워서
    체크해야 했던 추억도 있고 덕분에 장교분들과도 많이 친하게 지낼 수 있었고...
    나름 행복했던 추억들이 많습니다.

    공군이었기에 너무나도 좋은 군생활의 추억을 갖게 되어 행복합니다 ^^

    ps. '헌급방'이라는 말이 재밌네요. ^^
    제가 군생활 할때는 그냥 '3D' 특기였는데 "3 Difficult" 특기 ㅋㅋ
    답글

  • A 2014.09.28 14:19

    니 똥은! 니가! 치워라!

    아 그렇다고 제가 급양병인 건 아니었습니다. 비슷하게 다른 사람이 싸둔 똥 치워주는 일을 많이 해서 하는 말입니다.
    답글

  • 팔비는 급양 천국이었제
    첨에는 수욜만 잔반없는 날 운영하다가 나중엔 일주일 내내 잔반없는날해서 밥남기면 급양이 군기카드 긋고 노어이ㅋㅋ전입신병들 오면 관숙기간에 다른 부대도 다 일손 딸리는데 꼭 급양체험 시키고ㅋㅋ제대하기 전엔 전장병이 자기 밥먹은 식판 일차세척 시켰음ㅋㅋ근데 크루근무자들 시간맞춰서 교대해야되는데 줄 감당못하게 길어지니까 나중엔 대대별로 인원 차출해서 일주일씩 돌아가면서 일차세척하게 만듦ㅋㅋ나 그때 무슨 육군온줄 알았음ㅋㅋㅋ
    답글

  • 709 2014.10.07 14:28

    급양 꿀인데 노어이네 ㅋㅋ
    답글

  • 고구미 2014.10.08 16:01

    전우님 ~~~~~~~~~~~~~~~~~ 아웅 재밌으요
    답글

  • 서산 718기 2014.12.22 10:21

    캬~~ ㅎㅎ 급양병 전우님들 모두 힘내세요~ 급양병 중에는 싸x지없는 분도있고 천사같은 분도있고 정량배식을 고수하는 분과 손이 크신분 등등... 다양한 분이 계시지만 더 달라는 병사와 쓰레기 아무렇게나 버리고 정리안하는 병사들때문에 스트레스 참 많이 받을걸 생각하니 그때는 이해하기 힘들었는데 지금은 이해가 됩니다... 전 분리수거는 철저했고 우유팩도 다 접고 캔도 밟고 다 제대로 했지만! 정량배식만큼은 너무했어요 ㅜ
    답글